홍준표 "곽노현 의혹, 진보진영서 제보"
홍준표 "곽노현 의혹, 진보진영서 제보"
  • 뉴스제주
  • 승인 2011.08.29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나라당 홍준표 대표는 29일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의 후보 단일화 돈거래 의혹과 관련, "내가 알기로 진보진영에서 내부 분열이 있어서 제보가 돼 검찰 수사가 들어간 지 꽤 오래됐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자금추적 등을 통해 움직일 수 없는 증거를 확보했지만 정치적 수사라는 오해를 피하기 위해 (서울시 주민)투표기간 중 수사를 중단했던 것"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지금 수사를 하지 않으면 곧 공소시효가 만료되기 때문에 주민투표가 끝난 즉시 수사를 재개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 대표는 특히 "곽 교육감이 빠져나갈 수 없다는 판단 하에 2억원의 돈에 대해 사실상 자복을 했다"며 "교육을 책임지는 수장으로서 부패에 연루된 것 자체만으로 즉시 사퇴하고 자리를 떠나달라"고 말했다.

그는 "그 자리에 앉아있다는 그 자체가 서울시 교육관계자학부모를 모욕하는 행위가 될 수 있다"며 "조속히 깨끗하게 처신해달라"고 재차 강조했다.

홍 대표는 이와 함께 재보궐선거와 관련, "재보선 판이 커져서 재보선기획단을 구성키로 했다"고 설명했다.<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