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림 캠프, 유진의 전 의원 검찰 고발
문대림 캠프, 유진의 전 의원 검찰 고발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8.06.11 2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의 제주특별자치도의원(새누리당, 비례대표). ⓒ뉴스제주
유진의 전 제주도의원.

문대림 캠프 홍진혁 대변인이 유진의 전 제주도의원(현 제주보육사랑봉사회 자문위원)을 검찰에 고발했다. 

홍진혁 대변인은 11일 유진의 전 의원을 허위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공직선거법상의 허위사실공표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홍 대변인은 고발장을 통해 "유진의 전 의원은 본인 명의로 제주보육사랑봉사회 밴드에 '지난 2014년 제가 비례대표 1번을 받을 당시 문대림 후보가 제게 휠체어 타는 여자도 아닌데 휠체어 탔다고 사진까지 들고와 인신공격을 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홍 대변인은 "유 전 의원은 원희룡 후보의 공식적인 지지자로서 이 사건 게시글을 제주보육사랑 봉사회 밴드에 게시함으로써 문대림 후보가 장애인을 폄하하는 부도덕한 사람인 것처럼 허위사실을 유포해 선거권자에게 그릇된 인식을 심어주었으며, 공직후보자가 되고자 하는 문대림 후보를 비방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홍 대변인은 "선거일이 불과 이틀 앞으로 다가 온 시점에서 선거 결과에 지대한 영향을 줄 수 있는 중대한 사안으로 철저한 수사와 피고발인을 엄벌에 처해줄 것을 주문한다"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