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만에 재개된 제주4.3유해발굴 사업 개토제 현장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유해발굴 사업 개토제 현장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7.10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4.3 희생자에 대한 유해발굴 사업이 이명박근혜 정권을 넘어 다시 8년 만에 재개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오전 10시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4.3유해발굴 개토제'를 봉행했다. 제주국제공항에서 유해 발굴작업이 재개된 건 9년 만이다.

이날 개토제엔 원희룡 지사를 비롯해 제주4.3 관련 단체 관계자들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개토제는 유해발굴의 시작을 4.3영령들에게 알리는 제례로, 제주국제공항 내 1번 시굴지점 인근서 진행됐다.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 8년만에 재개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 사업에 따른 개토제 행사가 10일 오전 제주국제공항 내에서 진행됐다. ©Newsjej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