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밖 폭력예방 시민단체, 학교폭력 예방효과'톡톡'
학교 밖 폭력예방 시민단체, 학교폭력 예방효과'톡톡'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1.09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학교폭력예방시민단체, 일도2동 연합청년회. ©Newsjeju
▲ 학교폭력예방시민단체, 일도2동 연합청년회. ©Newsjeju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에서 지난 2018년 한 해 동안 학교폭력 예방 및 청소년 선도를 위해 48개 단체를 ‘학교 밖 폭력예방 시민단체’로 위촉해 운영한 결과 학교폭력 예방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연말 개최됐던 우수사례 발표회에서는 그동안 활동이 두드러졌던 애월읍청소년지도협의회, 일도2동연합청년회, 제주시일시청소년쉼터 등 3개 단체가 운영 및 활동 결과를 발표하고 다른 단체와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도교육청은 2016년 28단체, 2017년 37단체, 2018년 48단체 등 학교 밖 폭력예방 시민단체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운영해 오고 있으며, 2019년에도 그 운영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9년 학교 밖 폭력예방 시민단체는 1월말 경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를 실시하게 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밖 폭력예방 시민단체 운영을 통해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지역사회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