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외고, 익명의 독지가 불우 학생 위해 200만원 쾌척
제주외고, 익명의 독지가 불우 학생 위해 200만원 쾌척
  • 이선희 기자
  • 승인 2019.05.17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외국어고등학교(교장 김조현)는 지난 16일 익명의 독지가로부터 학교발전기금 200만 원을 기탁 받았다.

극구 익명을 요구한 독지가는 학교와의 전화통화에서 제주에 정착한 지 15년이 됐고, 제주외국어고등학교와는 전혀 인연이 없었다.

독지가에 의하면 “지인을 통해 제주외국어고등학교를 알게 됐으며, 이번 5월 1학년 대상 수학여행(해외문화체험)이 진행되고 있는데,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이 있어 애로점이 있다는 소식을 듣고 이를 돕고자 발전기금을 기탁하는 것이다. 더불어, 이번 발전기금 기탁을 시작으로 매년 경제적으로 어렵지만 희망을 잃지 않는 학생들을 계속적으로 지원할 의사가 있다”라고 밝혔다.

제주외국어고등학교 김조현 교장은 “연고가 없는 학교의 학생들을 위해 한 분의 독지가가 200만 원을 쾌척하기는 상당히 어려운 일이다. 아직은 이 땅에 희망이 있다는 것을 다시 한 번 느끼며, 깊이 감사드린다”라고 전하면서 “이번 발전기금은 독지가의 뜻에 따라 1학년 재학생 2명의 수학여행경비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라고”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