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4·3민중항쟁 도민총파업 기념대회 10일 개최
제주4·3민중항쟁 도민총파업 기념대회 10일 개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8.03.06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0일 오후 4시 제주시 관덕정 마당서

제주4·3민중항쟁 70주년 정신계승을 위한 ‘3·10 도민총파업 기념대회’가 오는 10일 오후 4시 제주시 관덕정 마당에서 열린다.

‘기억을 넘어, 다시 광장으로’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제주4·3 70주년 기념사업위원회가 주최하고 민주노총제주본부 4·3민중항쟁 70주년 정신계승 사업위원회, 전교조제주지부, 전국공무원노조제주본부가 공동 주관한다.

제주4·3항쟁의 도화선이 된 3·1절 기념식 발포사건과 이로 인한 3·10 도민총파업 투쟁의 역사적 의미를 돌아보고 70주년을 맞은 4·3항쟁의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는 주최·주관단체 대표 공동발언을 시작으로 제주4·3 UCC 전국 공모전 수상작 ‘같은 마음’ 영상물 상영, 노래패 및 몸짓패 공연, 투쟁발언, 결의문 낭독 등이 진행된다.

부대행사로는 제주4·3의 미국 책임 규명을 촉구하는 서명운동과 제주4·3 70주년 추진위원 모집, 4·3 동백꽃 배지 배포 등이 이뤄진다.

제주4·3 70주년 기념사업위 관계자는 “1947년 3·1절 발포사건에 온 도민이 저항한 3·10 총파업 투쟁의 의미를 되새기고 박근혜 대통령 파면 1년을 맞아 한국사회와 제주사회의 적폐청산 의지를 다지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