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JTP, '사업화신속지원사업' 추진
제주도-JTP, '사업화신속지원사업' 추진
  • 박길홍 기자
  • 승인 2019.05.17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기업들의 아이디어 사업화를 촉진하는 신속지원사업이 추진된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이하 JTP)는 제주기업이 보유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효과적으로 사업화하기 위해 '2019년 사업화신속지원사업(Fast-Track)' 수혜기업을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청정헬스푸드, 지능형 관광콘텐츠, 스마트그리드 등 제주지역 주력산업과 전후방 연관산업 분야에 있는 중소 및 중견기업이로 본사, 공장, 연구소, 지사 등 제주에 사업장을 보유하거나 현재 영업활동을 하고 있는 법인 또는 개인 사업자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분야는 창업 7년 이내 우수 사업화 아이템을 보유한 기업을 지원하는 첫걸음 지원프로그램과 기업 업력에 상관없이 우수한 사업화 아이템을 보유한 기업에 대한 패키지 지원프로그램으로 구분되어 있다.

첫걸음 지원프로그램은 8개사, 패키지 지원프로그램은 6개사 등 모두 14개사를 모집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업별로 최대 3,000만원이 지원되고 컨설팅·기술지원·사업화 지원도 함께 받을 수 있다.

특히 첫걸음 지원프로그램은 대학 창업보육센터, 창조경제혁신센터 등 도내 창업보육기관의 추천서를 받을 경우 우대된다.

모집기간은 오는 6월 4일 오후 6시까지이며, 자세한 사항은 JTP 홈페이지(http://www.jejutp.or.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