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인권위 제주출장소 설치될 듯
국가인권위 제주출장소 설치될 듯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05.23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 국가인권위원회 제주출장소가 설치될 것으로 보인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강창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은 23일 그간 꾸준히 논의돼 왔던 국가인권위 제주출장소 신설이 사실상 확정된 것으로 알려졌다고 밝혔다.

강창일 국회의원의 설명에 따르면, 제주지역의 인권 진정 접수건수가 지난 2012년 71건에서 2017년 108건으로 급증해왔다. 

특히 지난 해 발생한 난민 사태 등으로 인권문제가 제주에서 집중적으로 불거지면서 이를 체계적으로 다룰 기구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꾸준히 제기됐다.

지난 3월 14일에 개최된 행안위 업무보고에서 강 의원은 제주지역에 인권기구의 신설이 필요성을 언급했었다며, 국가인권위 제주사무소(소장 4급) 설치의 당위성을 제기한 바 있다고 말했다.

현재 국가인권위원회의 지역사무소가 설치돼 있는 곳은 부산과 광주, 대구, 대전, 강원 등 5곳 뿐이다.

강 의원은 "행정안전부와 국가인권위원회, 기획재정부와의 협의를 거쳐 우선 제주에 인권위원회 출장소(소장 5급)를 설치하고 사무소 신설은 추후 논의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새롭게 들어설 출장소 내 근무 인원 및 형태는 현재 진행 중인 협의 후 확정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