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날씨] 치열했던 폭염과 열대야는 가고 반가운 비 곳곳에 내려
[제주날씨] 치열했던 폭염과 열대야는 가고 반가운 비 곳곳에 내려
  • 양지훈 기자
  • 승인 2016.08.27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료 - 제주기상청 ⓒ뉴스제주
그동안 폭염으로 인한 지루한 더위다툼도 사라지는 모양새다.

제주기상청은 27일 오전 11시 제주 서부와 남부에 내려진 폭염주의보를 모두 해제했다.

또한, 새벽을 기점으로 도내 곳곳에 내린 비가 뜨거운 공기 중 열기를 끌어내려 후끈했던 밤열기도 막을 내렸다.

주말인 27일 제주는 곳곳에 소나기가 간헐적으로 내리다가 밤부터 비가 내리겠다. 예상강수량은 10~40mm다.

낮 최고기온은 제주시 28도, 서귀포시 29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제주지방기상청은 26일 오후 8시를 기준으로 제주도 동부 앞바다에 풍랑주의보를 발효했다.

제주기상청은 동부 앞바다에 북동풍 또는 동풍이 초속 10~16m로 불고, 2~4m 높이의 파도가 일겠다고 전망했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제주도 남쪽과 동쪽 해안지역에 물결이 높게 일 예정”이라며 해양레저 활동과 해수욕객들에게 안전을 당부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