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관 제주해경서장, 추석 연휴 치안현장 점검
고민관 제주해경서장, 추석 연휴 치안현장 점검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0.09.28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다가오는 추석 연휴를 맞아 제주해경이 도민과 관광객들의 안전을 위해 치안현장 예방 점검에 나선다. 

28일 제주해양경찰서는 오는 30일까지 고민관 서장을 필두로 관내 여객선터미널 및 낚시어선 등 다중이용선박 안전관리 등 안전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이날 고민관 서장은 제주항 여객선터미널 운항관리센타를 찾아 코로나19 방역과 축석연휴 특별교통 등 안전관리 만전을 당부했다. 

해경은 추석 연휴기간 해양사고 발생 시 긴급구조 태세 등을 점검하는 등 제주와 한림파출소 관내 여객선, 낚시어선, 유도선 등 다중이용 선박의 안전관리 현장을 찾을 예정이다.

고민관 제주해경서장은 “추석연휴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 도민의 안전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며 해양경찰 직원들에게 안전한 추석연휴 근무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