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33개국 태양광 전문가들 제주 집결
세계 33개국 태양광 전문가들 제주 집결
  • 박길홍 기자
  • 승인 2020.11.05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30회 국제태양광 학술대회 8일 개최

세계 33개국 태양광 전문가들이 제주에서 열리는 국제태양광 학술대회에 참가해 학술논문 및 연구결과를 발표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8일부터 13일까지 제주컨벤션센터에서 제30회 국제 태양광 학술대회(PVSEC-30) 및 2020년 글로벌 태양광 컨퍼런스(GPVC 2020)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사)한국태양광발전학회(KPVS)가 주최하고 제주도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후원하는 이번 학술대회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국내에 거주 중인 내·외국인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오프라인 방식으로 진행된다.

국외거주 외국인은 온라인을 통해 참가하게 되며, 모든 기조 강연 및 구두 발표장면은 해외 온라인 참가자들이 시청할 수 있도록 실시간 영상으로 송출될 예정이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세계 33개국의 태양광 분야 권위자들이 참가해 990여 편의 세계적 수준의 학술논문과 연구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다.

또한 제주도,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수자원공사에서 탄소중립 홍보부스를 운영하고 국내 태양광 관련 기업과 대학교 사업단에서 태양광 관련 제품 등 최신 산업기술들을 소개하는 전시부스도 함께 운영한다.

한편 이번 제30회 국제 태양광 학술대회 및 전시회는 제주도가 지난 2017년 11월 일본 오츠시에서 열린 제27회 국제 태양광 학술대회(PVSEC-27)에서 대회 유치 후보도시로 참가해 호주(시드니), 인도(부바네스와르), UAE(아부다비)와의 치열한 경쟁 끝에 대회를 유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