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해산물 채취나선 70대 해녀 숨져
제주서 해산물 채취나선 70대 해녀 숨져
  • 이감사 기자
  • 승인 2021.01.24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jeju

해산물 채취에 나섰다가 실종된 70대 해녀가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24일 서귀포해양경찰서는 이날 오전 7시40분쯤 서귀포시 황우지 해안가에서 해녀 A씨(73. 여. 서귀포)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서귀포해경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3일 오전 11시쯤 외돌개 인근 해상에서 해녀 20여명과 함께 소라 채취에 나섰다.

해녀 일행들은 같은 날 오후 4시쯤 모두 물 밖으로 나왔고, A씨가 보이지 않자 어촌계장이 해경에 실종 신고를 했다. 해경은 인근 해상 수색에 나섰지만 A씨의 행방을 찾지 못했다.

이튿날인 24일 오전 7시 40분경 A씨는 서귀포수협 직원에 의해 서귀포 황우지 해안가에 숨진 채 떠 있는 사안이 발견됐다. 

해경 관계자는 "발견 당시 해녀 A씨는 의식 및 호흡이 없었다"며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