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양리마을회, 마을주민 대상 4차 자체 재난지원금 지급
신양리마을회, 마을주민 대상 4차 자체 재난지원금 지급
  • 뉴스제주
  • 승인 2021.04.22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양리마을회(이장 김법수)는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을 주민들을 돕고자 마을 재난지원금을 편성해 주민들에게 지급했다고 22일 밝혔다.

신양리마을회는 지난 4월 16일 임시총회를 거쳐 신양리 출신 5년 이상 실거주자 혹은 신양리 출신이 아닐 경우 10년 이상 실거주자 중 2년 이상 리행정운영비를 납부한 주민 세대를 대상으로 4차 자체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마을 내 215세대를 대상으로 세대당 10만 원씩 총 2150만 원 지급을 완료했다.

김법수 신양리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있는 지역 주민들을 위로하고자 4차 마을회 자체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민들과 같이 코로나19를 이겨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신양리마을회는 세대당 10만 원씩 지난해 5월 217세대 대상 1차, 작년 11월 216세대 대상 2차, 올해 2월 216세대 대상 3차 마을회 자체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이번 4차 재난지원금 지급까지 실시하며 지속적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마을 주민들을 도와 타의 귀감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