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희망근로 지원사업 참여자 310명 모집
서귀포시, 희망근로 지원사업 참여자 310명 모집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04.30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근로 지원사업 16억 원 투입, 취약계층 일자리 310개 지원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한시적 공공일자리 제공을 통한 긴급 생계지원을 위해 희망근로 지원사업 참여자 310명을 모집한다고 30일 밝혔다.

희망근로 지원사업은 정부 1회 추경으로 확보된 국비 13억 원과 도비 3억 원 등 총 16억 원을 투입해 39개 부서에서 128개 사업에 31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참여자 모집은 사업 부서별로 사업개시 시기에 맞춰 진행이 되며, 6월부터 시행하게 될 69개 사업에 대해서 5월 3일부터 12일까지 10일간 공개모집을 통해 191명을 우선 모집하고, 나머지 119명에 대해서는 6월부터 9월 기간 중 수시로 모집할 예정이다.

각 사업별 모집시기, 모집인원, 사업내용 등은 서귀포시 홈페이지 ‘일반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청대상은 사업개시일 현재 제주도에 주민등록을 둔 만 18세 이상인 근로능력이 있는 자로서 취업 취약계층, 코로나19로 실직‧폐업 등을 경험한 자 등 지역경제 침체로 생계지원이 필요한 주민이다.

이번 사업내용에는 코로나 19로 인한 '백신접종 지원'이 새롭게 추가됐다.

한편, 2021 상반기 공공근로사업으로 228개 사업, 516명의 참여자를 기 선발해 운영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