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식품제조가공업체 위생관리등급평가 실시
서귀포시, 식품제조가공업체 위생관리등급평가 실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06.08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제조가공업체 44개소 대상, 오는 14일부터 30일까지 실시
▲ 2020년 식품제조가공업체 점검 모습. ©Newsjeju
▲ 2020년 식품제조가공업체 점검 모습. ©Newsjeju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식품제조가공업체 155개소 중 44개소에 대해 오는 14일부터 30일까지 상반기 위생관리등급평가를 실시한다.

‘위생관리등급평가’에 따라 식품제조가공업체 등의 위생 및 품질관리능력을 평가해 업체에 대한 출입·검사·수거 등을 차등관리 함으로서 효율적인 위생관리 및 제조업체의 자율적 위생관리 수준을 높일 계획이다.

이번 평가는 식품제조가공업 신규평가 3개소, 정기평가 32개소, 재평가 9개소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도한, 영업등록 후 1년 이상 경과 시 신규평가 및 신규평가 후 2년마다 정기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영업자 지위승계·장기 생산중단 등의 사유가 발생한 경우 재평가하고 있다.

평가항목은 △업체현황·규모·종업원 수 등 기본조사 45항목 △식품위생법령 준수여부 등 기본관리 평가 47항목 △우수 시설 및 품질관리방법에 따른 위생관리 여부 우수관리 평가 28항목으로 총 120항목이다.

이에 평가 결과에 따라 자율관리업체, 일반관리업체, 중점관리업체로 분류되며 자율관리업체는 2년 간 출입·검사를 면제받고 중점관리업체는 매년 1회 이상 집중 지도·관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