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2021년 교통유발부담금 23억원 부과
제주시, 2021년 교통유발부담금 23억원 부과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1.10.07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납부기한 오는 11월 1일까지
제주시청사.
제주시청사.

제주시는 2021년 교통유발부담금으로 3701건에 23억 2100만 원을 부과했다고 7일 밝혔다.

특히 코로나19 상황 지속에 따른 경제적 부담완화를 위해 올해도 교통유발부담금을 50% 경감했다.

또한 도시교통정비 촉진에 관한 조례 개정에 따라 읍면지역 단위부담금 조정, 추자·우도 등 도서지역 3000㎡ 이하 시설물 면제, 교통유발계수 조정분을 반영해 부과했다.

부과 기간은 지난해 8월 1일부터 올해 7월 31일까지이며, 교통량 감축 프로그램을 실시한 경우 최고 90%까지 경감받을 수 있다.

이번에 부과되는 교통유발부담금의 납부 기한은 오는 11월 1일까지이다. 금융기관을 방문하거나 CD/ATM기기 및 위택스(www.wetax.go.kr), 인터넷지로(www.giro.or.kr), 가상계좌 및 지방세입계좌를 이용한 계좌이체, 신용카드 납부 등 다양한 제도를 이용해 납부 할 수 있다.

제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교통환경 개선을 위해 협조해 주시는 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납부 기간이 지나면 3% 가산금이 부과되므로 기한 내 납부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