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올레 자매의 길, 몽골올레 완주여행 참자가 모집
제주올레 자매의 길, 몽골올레 완주여행 참자가 모집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6.08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박 5일 여행상품으로 총 5회차 진행하며 오는 7월 14일(목) 인천 – 몽골 첫 출발
▲ 몽골올레 2코스를 걷는 올레꾼들. ©Newsjeju
▲ 몽골올레 2코스를 걷는 올레꾼들. ©Newsjeju

몽골올레는 (사)제주올레 (이사장 서명숙)의 자매의 길로 제주관광공사, 울란바토르시가 2017년 6월 몽골올레를 열었다.

일본의 규슈올레에 이어 해외에서 두 번째로 조성된 트레킹 코스로 2021년 한국국제협력단(KOICA)의 도움으로 3코스가 개장됐으며 1코스 복드항 산, 2코스 칭기스 산, 3코스 어거머린 암 등 각 코스의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트레킹코스를 완성했다.

몽골올레 1코스는 길의 초반부에는 오르막과 능선이 이어지고 후반부에는 완만한 내리막과 평지가 이어지는 길로 헝허르 마을에서 시작해 작은 가게와 동네식당 및 학교 등이 정겨운 풍경을 볼 수 있으며 마을을 지나면 광대한 평지와 복드항 산의 겹겹 능선들을 볼 수 있다.

또한 몽골올레 2코스는 고르히-테를지국립공원에 위치해 있으며 테를지 다리에서 3km 떨어진 시작점으로 원을 그리며 돌아가는 원형의 코스로 초반 평지구간과 후반 산 구간의 드라마틱한 풍경의 차이를 경험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만들어진 몽골올레 3코스는 마을들의 중심인 날라이흐구 6동 사무소 인근에서 코스가 시작되며 지역 주민들이 사는 마을과 캠프장, 테를지 강, 봄철의 야생화가 매력적인 들판, 1코스와 2코스에서는 만날 수 없는 숲을 지나는 코스로 몽골의 다채로움을 만끽할 수 있다.

이어 사단법인 제주올레 공식파트너 기업인 사회적기업 (유)퐁낭은 국내 도보여행자들을 위해 4박 5일간의 몽골올레 트레킹 완주여행을 5회차 운영할 예정이다.

몽골 유목민의 여정을 두 발로 직접 걷는 완주여행은 오는 7월 14일을 출발로 9월 12일까지 운영된다. 몽골올레 트레킹 완주여행에 대한 자세한 안내 사항은 제주올레 공식 홈페이지 (www.jejuolle.org)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몽골 정부는 코로나 19 관련 모든 방역 조치를 해제했고, 별도의 백신 접종 증명서나 PCR 검사가 필요 없다고 발표했으며 6월 1일부터 관광목적으로 몽골을 방문하는 한국 여행자들에게 최대 90일까지 무사증 방문을 승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