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여름철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특별점검
서귀포시, 여름철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특별점검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6.21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장마 집중호우 시, 폐수 무단배출 등 환경오염행위 사전 예방

서귀포시(시장 김태엽)는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특별점검”을 7월부터 8월까지 48개소를 대상으로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특별점검은 여름철을 맞아 태풍·장마 등 집중호우를 틈타 폐수 무단배출 등 불법행위를 예방하고 공공수역의 환경오염을 방지하고자 추진한다.

특별점검에 앞서 6월 말까지 관내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사전홍보 및 안내를 통해 사업장의 시설 등 자진 개선을 유도하고 7월부터 본격적인 점검에 돌입해 8월까지 실시한다.

특별점검 대상은 관내 폐수배출시설 및 기타수질오염원 신고 사업장으로 수계 인접지역, 노후 등 관리우려 시설, 최근 민원발생 지역 소재 등 총 48개소이다.

점검내용은 △무허가(미신고) 배출시설 설치 운영 여부 △배출시설 및 오염방지(저감)시설 적정 운영 여부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운영일지 작성 상태 △환경기술인 교육 등 법정 교육 이수 여부 등을 점검한다.

특히, 사업장 소재지가 수계(하천, 바다)에 인접해 있거나 시설이 노후 되어 수질오염물질 관리 부적정이 우려되는 사업장에 대해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며, 위반사항 적발 시 관련법에 따라 강력 조치할 계획이다.

단속과 더불어 점검 후 시설개선이 필요한 사업장에 대해서는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를 통해 전문인력을 활용한 기술지원 및 시설 개선 컨설팅도 병행한다.

서귀포시 녹색환경과장(고철환)은 "환경오염행위 근절을 위해서는 사업장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며, 점검 후 시설 개선 컨설팅도 지원할 예정이니, 환경보전을 위해 행정·사업장 모두가 함께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