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친환경수산물 직불제(배합사료) 사업 희망어가 추가 지원
서귀포시, 친환경수산물 직불제(배합사료) 사업 희망어가 추가 지원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8.04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2일까지 친환경 수산물 직불제 지원 희망어가 추가 신청 접수 중

서귀포시(서귀포시장 직무대리 부시장 한웅)는 친환경 수산물 직불제(배합사료) 지원을 희망하는 육상양식장과 해상가두리 양식장을 대상으로 오는 12일까지 추가 신청 접수 중이다.

친환경 수산물 직불제는 작년부터 시행 중인 사업으로 국민에게 안전한 수산물을 공급하고, 환경오염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양식 방식의 전환 유도로 올해에도 국비 48억 원(국비 100%)을 확보하여 관내 44개 양식어가에 직불금을 지원하고 있다.

신청자격은 어업경영체가 등록됐으며, 양식업의 면허 또는 양식업의 허가를 받아 넙치류, 가자미류, 볼락류, 돔류를 양식 중인 어업인, 생산자단체, 유한회사 및 주식회사가 신청 가능하다.

친환경 수산물 직불제가 선정된 양식어가에 대해서는 치어기부터 성어기까지 100% 배합사료를 사용해야 하며 어가당 최대 2억 3000만 원의 한도 내에서 사료 20Kg 한 포대당 5420원 ~ 1만 2390원이 지급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배합사료 사용 정부정책에 적극 동참하도록 할 것이며 생사료 사용을 줄이고 전량 배합사료 양식을 유도해 수산자원 보호 및 연안환경 오염 방지 효과가 기대될 수 있도록 친환경 양식산업 정착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