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파도·마라도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사업 추진
가파도·마라도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사업 추진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8.10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운송비 4048만 원(가파도 1188만 원, 마라도 2860만 원) 지원 예정

서귀포시는 관내 도서지역(가파도, 마라도) 주민들의 에너지 비용 부담 경감을 위해 생활필수품(가스, 유류 등) 해상운송비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도서지역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사업은 도서지역 주민들이 도서 외 지역주민들과 같은 가격으로 생활필수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를 지원해 보편적 에너지 공급 및 에너지 복지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서귀포시는 지난해 12월 도서지역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사업 사업자 공모로 사업자 선정을 완료했으며, 2022년 2월 해상운송계약을 체결해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올해 운송비는 총 4048만 원(가파도 1188만 원, 마라도 2860만 원) 지원할 예정이며 8월 현재 가파도 660만 원, 마라도 1540만 원 지원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도서지역에 반입되는 기초 생활에 필요한 생활 연료 해상운송비 지원으로 원활한 에너지 공급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에너지 비용경감 및 에너지 복지 실현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