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재호 "버르장머리 없이...", 원희룡 지사에 일갈
송재호 "버르장머리 없이...", 원희룡 지사에 일갈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11.28 12:5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28일 제주 내려와 원희룡 지사 및 김태석 의장과 환담
문재인 대통령을 '남자 박근혜'라고 묘사한 원희룡 지사에 대해선 쓴소리 작렬
▲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Newsjeju
▲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Newsjeju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이 28일 원희룡 제주도지사를 향해 "버르장머리 없이 그러면 되겠느냐"며 강력한 쓴소리를 날렸다.

송재호 위원장은 28일 오전 김태석 제주도의회의장과 만난 자리에서 기자단 측으로부터 "어제 원희룡 지사가 문재인 대통령을 남자 박근혜라고 한 발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송 위원장은 "어제 그 발언 두고 말들이 많은데 간단하게 얘기하면 버르장머리 없이 그러면 안 된다"고 일갈했다. 

이어 원희룡 지사가 문재인 대통령이 서면보고를 좋아하고 소통이 잘 안 되는 '고집이 센' 사람으로 묘사한 것에 대해서도 정면 반박했다.

송 위원장은 "잘못 알려진 것"이라고 단칼에 자르며 "소통 방식이 다르다. 절대 언론에 (일부러 누구처럼)노출시키거나 잘난 척 하지 않는다"며 "저 역시 그 때문에 힘든데, 지역 228개의 기관장들에게 서울로 오라가라 하지 말라고 하셔서 제가 매일 KTX타고 다니느라 힘들 지경"이라고 말했다.

또한 송 위원장은 "서면보고가 아니라 대면보고를 좋아하신다. 법조인이시다보니 2페이짜리 보고서로는 만족하지 못하셔서 항상 첨부자료를 요구하셔서 그런 것"이라며 "사실, 시뮬레이션 준비도 없이 국민과의 대화를 할 수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송 위원장은 "공부를 너무 열심히 하는 데 따른 오해지, 사실 확인도 않고 발언한 원희룡 지사가 안타깝다"며 "자칭 보수 지역인 대구가 아니냐. 자기 진영에 호소하고자 지어낸 말로 비춰진다. 머리 좋은 분이 그런 실례를 왜 했는지 모르겠다"고 발언의 의도에 의문을 제기했다.

그러면서 이날 원희룡 지사와도 만나 이 얘기를 나눴느냐는 질문이 던져지자, 송 위원장은 "너무 나갔다고만 전했다"고 말했다.

한편, 송 위원장은 기자단에서 내년 총선에 출마할 것이냐는 질문에 불출마를 선언했다. 도지사 선거 관련 질문에서도 그는 오히려 "보궐선거가 있다는 것이냐"고 반문하면서 정치계에 발을 들이지 않겠다는 의사를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C 2019-11-28 16:27:17 IP 223.38
왜,가만히박근혜를거들먹거리는거냐?진실을알아야지,박대통령을어디,그런놈한태비교하냐?ㅉ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