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용만 "수산물 2차가공식품화 위한 클러스터 조성"
양용만 "수산물 2차가공식품화 위한 클러스터 조성"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05.27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산업 재도약 공약 발표
양용만 후보
양용만 제주도의원 후보(국민의힘, 한림읍).

양용만 제주도의원 후보(국민의힘, 한림읍)는 27일 한림읍 수산업의 2차 가공식품화를 견인, 재도약을 이끌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양용만 후보는 “예로부터 한림읍은 ‘제주의 아침을 여는 지역’이란 별명이 붙을 만큼 매일 새벽 한림수협 어판장에서 진행되는 경매에서 나온 수산물이 제주지역 경제에 차지하는 비중이 상당하다”며 "2차가공식품화와 클러스터 설립 등 강력한 구조조정을 통한 수산업의 새로운 활로"를 언급했다. 

또한 양 후보는 “그동안 바다에서 수확한 물고기를 경매로 매각해 소득을 보는 게 현재 한림읍 수산업의 한계다”고 전제한 뒤 “어육, 젓갈, 건포, 조미, 한천 등 2차 가공식품화를 견인해 부가가치를 높이는 게 당면한 과제다”고 해결책을 제시했다.

양 후보는 “이를 위한 수산식품 클러스터를 조성하는 것이 급선무인데, 도 차원에서 설립할 클러스터는 수산식품의 생산ㆍ가공부터 유통, 연구ㆍ개발, 수출까지 한곳에서 가능한 탄소중립형 산업집적지를 의미한다"면서 "역할은 창업 및 품질관리, 산ㆍ학 연구협력 추진, 지역 브랜드와 디자인 개발, 마케팅 지원 등으로 국내외 신규 판로 개척을 위한 업무에 매진한다”며 한림읍 수산업의 재도약을 위한 비장한 심경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