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유세차량 선거운동원 안무 사과
김광수, 유세차량 선거운동원 안무 사과
  • 김명현 기자
  • 승인 2022.05.28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광수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 ©Newsjeju ©Newsjeju
▲ 김광수 제주도교육감 예비후보. ©Newsjeju ©Newsjeju

김광수 제주도교육감 후보 캠프는 지난 27일 유세차량에서 여성 선거운동원 2명이 엉덩이를 흔드는 춤사위를 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김광수 후보 캠프 측 김양택 공공선거대책위원장은 해당 춤사위 영상이 한 동영상 플랫폼 사이트에 올라와 논란이 발생하자 바로 뒷날 28일 입장문을 내고 유감을 표명했다.

김양택 위원장은 "김광수 교육감 후보 유세차량에서 운동원 2명이 율동을 하는 영상이 불특정 인물에 의해 SNS상에서 퍼지고 있는 것과 관련, 선거운동원의 행동을 세심하게 살피지 못한 점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선거운동원들이 휴식시간에 젊음의 열기를 발산하는 과정에서 나온 율동이기는 하지만 보시는 분들이 불편을 느끼셨다면 선거사무소 차원에서 사과를 드리겠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허나 젊음을 주체하지 못해 잠깐 율동을 한 것이고, 해당 춤사위를 본인 허락 없이 촬영해 이를 SNS상에 올려 무차별적으로 퍼나르기를 하는 건 범죄행위"라고 적시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은 "선거 캠프에선 앞으로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좀더 세심한 주의를 하도록 하겠다"며 "이러한 마타도어식 흠집 내기에도 결코 굴하지 않고 제주교육을 바꾸기 위한 큰 걸음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