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립 서귀포관악단, 제75회 정기연주회 개최
도립 서귀포관악단, 제75회 정기연주회 개최
  • 박가영 기자
  • 승인 2022.10.05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시장 이종우)는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의 제75회 정기연주회를 오는 10월 20일 오후 7시 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상임지휘자 이동호가 지휘를 맡는다. 또한 제주특별자치도립 서귀포관악단 차석단원인 호르니스트 정호영과 코리아 챔버 오케스트라 및 경남 아트오케스트라 악장을 맡고 있는 바이올리니스트 김형선이 출연한다.

꿈 속을 떠다니는 듯한 몽환적인 포스터가 돋보이는 이번 공연은 먼저 롤프 루딘의 교향시 푸른섬 이야기 중 “오헹후스의 꿈”으로 시작한다.  

두 번째 곡 모차르트의 “호른 협주곡 4번 내림마장조”는 호르니스트 정호영이 함께한다. 1786년에 모차르트가 발표한 이 곡은 가장 규모가 크고 위풍당당한 형세를 자랑한다.  

세 번째 곡으로는 비발디의 바이올린 협주곡 “사계 中 가을”을 바이올리니스트 김형선과 서귀포관악단 앙상블이 함께 연주한다.  

마지막 곡은 서귀포관악단의 14번째 교향곡 시리즈로 림스키 코르사코프의 “세헤라자데”를 연주한다.  

본 공연은 사전 예약자를 대상으로 무료로 공연을 진행한다. 사전 예약은 10월 5일 오전 10시부터 공연 전날인 10월 19일 자정까지 인터넷 예약(서귀포시 E-Ticket)을 통해 진행된다. 8세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