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13일 첫 예비후보 등록일 4인의 모습
2월 13일 첫 예비후보 등록일 4인의 모습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8.02.13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6월 13일에 치러지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 따른 도지사 및 교육감 예비후보자에 대한 등록이 2월 13일부터 시작됐다

이날 예비후보 등록일 첫 날엔 더불어민주당의 김우남 전 제주도당위원장과 문대림 전 청와대 제도개선비서관, 박희수 전 제주도의회 의장, 고은영 제주녹색당 전 공동운영위원장이 제주도지사 예비후보자 등록을 마쳤다.

문대림 전 청와대 제도개선비서관이 13일 제주도지사 예비후보에 등록하기 위해 도장을 찍고 있다.
문대림 전 청와대 제도개선비서관이 13일 제주도지사 예비후보에 등록하기 위해 도장을 찍고 있다.
문대림 전 비서관이 이날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위해 제주특별자치도선거관리위원회에 도착했다. 후보 등록에 앞서 전화를 받고 있는 모습.
문대림 전 비서관이 이날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위해 제주특별자치도선거관리위원회에 도착했다. 후보 등록에 앞서 전화를 받고 있는 모습.
더불어민주당의 김우남 전 제주도당위원장도 13일 오전 9시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사진에선 보이지 않지만)옆에 앉은 박희수 전 제주도의회 의장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의 김우남 전 제주도당위원장도 13일 오전 9시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사진에선 보이지 않지만)옆에 앉은 박희수 전 제주도의회 의장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하고 있는 김우남 전 도당위원장.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하고 있는 김우남 전 도당위원장.
박희수 전 제주도의회 의장이 13일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도지사직에 출마하기 위해 예비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박희수 전 제주도의회 의장이 13일 6.13 전국동시지방선거 도지사직에 출마하기 위해 예비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박희수 전 도의회 의장이 짤막한 인터뷰에 응하고 있는 모습.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박희수 전 도의회 의장이 짤막한 인터뷰에 응하고 있는 모습.
이번 제주도지사 선거에서 유일한 여성후보로 활동할 것으로 보이는 고은영 제주녹색당 전 공동운영위원장. 고 전 위원장도 이날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고은영 제주녹색당 전 공동운영위원장은 이날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 조건 중 하나인 공탁금 1000만 원을 시민들의 자발적인 도움으로 낼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에 대한 피켓을 들고 있다.
고은영 제주녹색당 전 공동운영위원장은 이날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 조건 중 하나인 공탁금 1000만 원을 시민들의 자발적인 도움으로 낼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에 대한 피켓을 들고 있다.
이번 제주도지사 선거에서 유일한 여성후보로 활동할 것으로 보이는 고은영 제주녹색당 전 공동운영위원장. 고 전 위원장도 이날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